5회 | 포토갤러리 | - 게시판담당 : 박화림

글 수 1,334
번호
제목
글쓴이
공지 재학생과 선배동문과 1인 1 결연 멘토 지원 희망자 접수.
5.박화림
37780 2012-04-27
공지 40주년에 우리는... 8 imagefile
5.임경선
61290 2008-04-27
공지 ★저작권법을 위반하는 게시물(글, 음악, 이미지, 영상 등)을 금합니다★ image
정보부
40700 2012-04-12
공지 근조기 사용 안내 입니다
정보부
16253 2014-12-15
1334 한국. 미국...친구들 2 imagefile
5.이수인
411 2019-05-15
얘들아 잘 지냈니? 그동안 북해도. 여수 사진이 올라오길 기다렸는데 통 소식이 없구나. 여수 사진은 보월이가 보내줬어. 미주지역에서 한 동문회 파티 사진은 해외지부에 올린 파티 사진을 봐 줬음 해. 5기 7순이라고 서...  
1333 칠십이다 13
5.임경선
1278 2019-01-06
 60이 됐을 때 `60이라니`라는 졸문(卒文)을 썼었다 육십이 됐을 때는 아니 벌써 육십이 됐어 하는 황망스러운 기분일 뿐이었다 그로부터 십년이 흘렀다 이제 칠십이 되었다 그래 나 칠십이야 그래서 어쩌라구 하는 체념적이...  
1332 5기의 봄날여행 9 imagefile
5.김순호
1287 2018-05-03
4월 어느날 우리들은 뭉쳤다. 인천에서, 서울에서, 안동에서, 일본에서, 캐나다에서, 버스로 승용차로 친구들은 모였다. 허브마을로 가기전에 겨울바다를 본다. 봄을 재촉하는 비가 살풋이 내리고 있다. 조금 더 들어가니 강원도 ...  
1331 바람부는 대로.... 13
5.김순호
1376 2018-03-05
난, . . . 늘~~~~ 어딘가로 떠나고 싶다. 워디로? 기냥 바람부는대로 물결 흐르는대로 말이다. 아마도 방랑 김삿갓의 후예가 맞긴 맞나보다. 긴~겨울을 얼릉얼릉 떠나보내고 길을 나섰다. 역쉬 어린날의 친구들이 최고인거다. 아...  
1330 이승기 소천 소식 6
5.이수인
2142 2017-06-02
이 승기.... 개인적으로 이미 알고 있는 친구들도 있겠지만 이 지면을 빌어 슬픈 소식을 전하게 되었어. 여기 미국 시간으로 5월 31일 새벽 2시에 하늘나라로 갔단다. 함께 공부하던 우리 친구이고 보니 당황스럽고, 놀라고, 슬...  
1329 봄이 오는 길목에서.... 13 imagefile
5.김순호
2931 2017-02-07
1월 마지막날, 추위가 한물간 1월 마지막날부터 2월 3일까지 미화와 함께 남해에 다녀왔다. 난 늘 여행 다니면서 느끼는 점이, 날씨가 바쳐 준다는것이다. 전 전날까지도 무지 춥고 눈도 오고 하더니 우리 떠나는 날은 구름 한...  
1328 늘 그리운 그곳~! 8 imagefile
5.김순호
2514 2016-10-25
꼭 일주일 되니 정신이 난다. 지난 수욜 친구들과 사시사철 생각나던 강원도 원대리 자작나무숲에 다녀왔다. 모처럼 함정례가 미국에서 와 동행, 경선,학순,정례는 인천에서 새벽같이 올라오고 용선,하분, 나 이렇게 6명이 19일 오...  
1327 `나`를 점검해볼 수있는 좋은 글이 있어서 퍼왔어 6
5.임경선
2361 2016-09-12
?열등감 때문에 힘들다는 고민을 자주 접한다. 그러나 열등감 자체가 병적인 것은 아니다. 이기고자 하는 경쟁 욕구가 있기에, 그리고 이기고만 사는 인생은 없기에, 열등감은 언제든 찾아올 수 있다. 이때 나를 다시 일으켜 ...  
1326 블라디보스톡 음악 기행(마린스키 극장 극동 페스티발) 10
5.임경선
3372 2016-08-12
누군가 사랑 그 쓸쓸함에 대해 노래했던가 그런데 지금 우리나이에 사랑의 쓸쓸함이 늙어감의 쓸쓸함을 이길 수 있을까? 요즈음 늙고 병들고 ......생로병사를 매일매일 라이브로 ?느끼고? 있는 중이었다. 노년 우울증을 무조...  
1325 한여름을 낙원에서.... 17 imagefile
5.김순호
3301 2016-08-10
8월1일부터 6일까지 신선놀음 하다왔다. 이 무더위에 뭐이가 아까워 놓지 못하고 끙끙대랴? 우린 무조건 떠났다. 세월이 좀 먹냐? 달리다가 지치면 휴게소에서 요래요래 즐기면서 정선의 특산물 곤드레나물 돌솥밥을 박박 긁어...  
1324 이강유의 친정 아버님께서 소천하셨습니다. 1 image
5.박화림
1684 2016-07-13
?장례식장~ 인하대 병원 특실 ?발인 7월 15일  
1323 기숙향 아들 결혼 사진입니다. 12 imagefile
5.박화림
2415 2016-05-23
 
1322 기숙향 아들 결혼 소식 입니다. 1
5.박화림
2031 2016-05-20
?일시~ 2016년 5월 21일(토요일) 낮 12시. 장소~ 경기도 화성시 향남읍 구문천리 609-11 야마기시즘 경향실현지 산안마을  
1321 3기 선배님게시판에서 6 image
5.박정자
2287 2016-05-01
 
1320 반경희 아들 결혼 소식입니다. 3
5.박화림
2504 2016-04-19
?일시~ 5월 7일 오후 1시. 장소~ 포이동 성당.  
1319 인일 벚꽃 둘레길 행사 49 imagefile
5.박화림
2689 2016-04-18
 
1318 반경희의시어머님께서 소천 하셨습니다. 2 image
5.박화림
1987 2016-03-24
?장례식장~ 아산병원 7호실. 3월 24일 향년 102세의 나이로 1시에 소천하셨습니다.  
1317 총동창회 봄 벚꽃둘 레길 행사 8
5.조명희
2181 2016-03-24
일시: 4.16(토) 10시 30분 인일여고 강당 안녕하세요?참가비 1만원 동창회에서 냅니다.많은 참여바랍니다~~  
1316 3 file
5.안경자
2464 2016-03-08
대표시 딸 같이 올린다. 같이 읽어주렴 딸 네가 천사처럼 내 품에 안겼을 때 너의 모습에 넋을 잃었지 꼭 감은 두 눈에 입술을 맞추며 너의 뺨에 얼굴을 부빌 때 솜사탕처럼 내 마음이 녹아 내렸지 가슴을 파고 드는 너의...  
1315 철원 백마고지 전적지 다녀왔습니다. 34 imagefile
5.박화림
2824 2016-03-06
?2wl 지 지난 2월 15일 철원 백마고지 전적지를 다녀왔다. ? 추운 날씨에도 모처럼 떠나는 기차여행이 즐거워 여학생들처럼 하하 호호 즐거워했다. 우쨌거나 이번 백마고지 여행은 뜻이 깊었다. 가장 치열했던 6,25격전지의 모...